×
Korean (KR)Korean (KR)
로드 트립

뉴스레터
웰컴 센터

캘리포니아 탐험하기


스톤 브루잉

스톤 브루잉

홉 위주의 샌디에이고 대표 수제 맥주 양조장

지역 내 130개가 넘는 양조장을 보유 하고 있는 샌디에이고 카운티는 수제 맥주의 허브 도시가 되어왔습니다. 그러나 그 중 가장 오래된 브루어리인 스톤 브루잉(Stone Brewing)은 전 세계에 걸쳐 열성편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스톤 브루잉은 1996년 음악 산업에 종사하던 두 남자 그렉 코치(Greg Koch)와 스티브 와그너(Steve Wagner)가 서로 수제 맥주에 공통된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설립되었습니다. 이 듀오의 용감하고 홉 위주의 스톤 IPA(Stone IPA)는 즉시 맥주 애호가들의 심금을 울렸고, 양조장은 그 때부터 지금까지 확장하고 있습니다.

기존 양조장이 위치했던 산 마르코스(San Marcos)에서 스톤 브루잉은 에스콘디도(Escondido)에 5,295m²(57.000 square foot)의 규모로 확장 이전 하였습니다. 지난 몇  년간 양조장은 여러 상을 받아 유명세를 얻었으며 미국 맥주 정보 사이트 비어애드보케이트(BeerAdvocate)가 선정한 "최고의 맥주(All-Time Top Brewers)" 리스트 상위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스톤의 에스콘디도 양조단지는 2017년 레이트비어 베스트(RateBeer Best)가 2017년 "미국 전역에서 가장 맥주 마시기 좋은 곳(The Best Place for Beer in the United States)"으로 선정한 스톤 브루잉 월드 비스트로 & 가든(Stone Brewing Wolrd Bistro & Garden)이 위치한 곳이기도 합니다. 무성한 유기농 정원과 폭포, 편안한 안락의자가 있는 넓은 야외좌석은 긴장을 풀고 스톤 브루잉의 맥주를 맘껏 마시기 좋은 장소입니다. 아이들이라면 데려와 분수에 손가락을 대고 마음껏 놀고 코트에서 보치(bocce) 게임을 즐겨보세요. 어두워지면 야외 영화 상영이 모두에게 즐거움을 주며 모닥불은 열기를 더합니다.

스톤 브루어리는 리버티 스테이션(Liberty Station) 등 샌디에이고 카운티 전역에서 맛 볼 수 있으며 이 외에도 패서디나(Pasedena), 독일 베를린에도 시설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공식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