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orean (KR)Korean (KR)
로드 트립

뉴스레터
웰컴 센터

캘리포니아 탐험하기


양조업자 바바라 그룸의 고향 사랑

양조업자 바바라 그룸의 고향 사랑

해변에서 조용한 고독을 느끼고 싶지 않을 때는 유레카의 상점과 레스토랑도 즐겨 찾습니다.

뛰어난 맛과 품질의 수제 맥주가 캘리포니아의 주류 산업으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오늘날 주 전체에 1,000곳이 넘는 맥주 양조장이 번성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양조업자 바바라 그룸은 오늘날과 비교되는 과거의 상황을 너무나 잘 알고 있습니다. 불과 얼마전까지만 해도 그녀의 양조장은 변방의 신생업체였습니다.

1980년대 후반 바바라 그룸은 캘리포니아 노스 코스트유레카에서 약사로 일하고 있었습니다. 자신의 직업에 지쳐 있던 그룸은 농업 집안 출신의 경험을 살릴 수 있는 일을 하고 싶었습니다. 캐비닛 제작도 생각했지만 부상의 위험이 너무 커보였습니다. 그러던 중 현재는 폐업한 홉랜드 브루어리(Hopland Brewery)가 멘도시노 카운티에서 문을 열었습니다. 그룸은 “그 양조장을 본 순간 내 인생에서 무엇을 해야 하는지 알게 되었습니다"라고 말합니다. "1989년에 로스트 코스트 브루어리(Lost Coast Brewery)를 열었고 지금까지 이 일을 즐겁게 해오고 있습니다." 

그룸은 소비자가 수제 맥주의 매력을 이해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최근 수십 년 동안 수제 맥주 산업이 호황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로스트 코스트는 현재 전 세계에 제품을 판매하고 있어 중국, 한국과 유럽 전역의 바에서 다운타운 브라운(Downtown Brown), 탠저린 위트(Tangerine Wheat) 맥주를 만날 수 있습니다.

바람이 많은 훔볼트 베이 해안에서 약 805미터(0.5마일) 거리에 위치한 레스토랑과 탭 룸에서 직접 로스트 코스트 맥주를 시음할 수 있습니다. 업체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유레카는 작지만 길을 잃기 쉬운 도시입니다. 높은 레드우드 나무에 둘러싸인 구불구불한 해안에 위치한 유레카는 삶의 안락함과 모든 것을 떠나 즐기는 휴식이 완벽한 균형을 이룰 수 있는 곳입니다. 그룸은 “정말 아름다운 도시"라고 칭찬합니다.

그룸이 여가 시간을 보내는 방법 중 하나는 직접 지프를 몰고 사우스 제티 로드(South Jetty Road)를 따라 운전하고 사우스 스핏 비치(South Spit Beach) 어딘가에 내려 고독을 즐기는 것입니다. 그룸은 "때로는 그 곳에 혼자만 있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도 있다"고 말합니다. 도시 남쪽과 북쪽에 모두 위치한 레드우드 국립 및 주립공원(Redwood State and National Parks)을 거닐기도 합니다. 그녀가 가장 좋아하는 장소는 프레리 크릭(Prairie Creek)입니다. 마을에 솟아 있는 아름답고 거대한 구조물인 레드우드 스카이워크(Redwood Sky Walk)는 지면에서 약 30미터(100피트) 높이에 위치한 인터프리티브 트레일입니다.  

레드우드 코스트(Redwood Coast)는 다양한 방법으로 즐길 수 있지만 그룸은 고급 숙박 시설인 카터 하우스 인(Carter House Inns)을 좋아합니다. 이 숙소는 마치 진저브래드를 연상시키는 빅토리아풍 건물로 객실 내 벽난로와 아름다운 개인 욕조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태평양 지역의 음식을 맛보고 싶다면 더 시그릴(The Sea Grill)을 추천합니다. 그녀는 “계란 튀김옷을 입히고 레몬 소스를 곁들인 이 식당의 가자미 요리를 정말 좋아한다"고 말합니다. 그룸이 가장 좋아하는 패스트리를 맛볼 수 있는 라모네즈(Ramone’s)에서 디저트를 즐기거나 근사한 초콜릿을 만날 수 있는 딕 테일러(Dick Taylor)에서 싱글 오리진 바를 구매해 보세요.

그룸은 일단 유레카를 방문하면 절대로 떠나고 싶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합니다.  그녀는 "처음 유레카에 왔을 때는 남은 삶을 이곳에서 보낼 것이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사람들이 너무 친절하고 날씨마저 사랑스러워 저에게는 낙원과도 같은 곳입니다."

5곳의 추가 추천 명소
이 서정적인 항구 도시에서 바바라 그룸이 좋아하는 장소를 몇 곳 더 소개합니다.

멋진 서점: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 작가인 에이미 스튜어트가 남편과 함께 이곳으로 이사와 유레카 북스(Eureka Books)라는 서점을 열었습니다. 현재도 서점은 가족 소유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추천 산책 코스: 해안가에서 정박지를 내려다보거나 만 반대쪽에 위치한 우들리 아일랜드(Woodley Island)의 아름다운 주택 경치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유레카를 관통하는 트레일은 현재 아르카타 트레일(Arcata trail)까지 연결되어 있습니다. 이 트레일을 이용하여 한 마을에서 다른 마을로 걸어서 이동할 수 있습니다. 포장 도로는 자전거 또는 롤러스케이트 타기에도 좋습니다.

가족 여행: “어린이들과 함께하는 여행이라면 세쿼이아 공원 동물원(Sequoia Park Zoo)을 추천합니다. 체험형 동물원과 함께 어린이들이 직접 올라가 수달을 바로 가까이서 볼 수 있는 플라스틱 터널이 있는 수달관이 유명합니다.

캔디샵: 패트릭스(Partrick’s)에서 맛있는 캔디를 구입할 수 있습니다.  초콜릿이 뒤덮인 캔디는 시즈(See’s) 캔디의 현지 홈메이드 버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석양 감상: “유레카 북쪽의 트리니다드 헤드(Trinidad Head)는 많은 사람들이 바위 뒤로 해가 질 때 사진을 촬영하기 위해 찾는 곳입니다. 아주 작은 등대와 함께 해변으로 이어지는 산책로도 있습니다.”

공식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