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light: 산타바바라 SantaBarbara_Hero_HarriotManley_1280x642_0
Harriot Manley/Sunset Publishing

Central California

Spotlight: 산타바바라

부겐빌리아가 붉은 타일이 덮여 있는 지붕 위로 뻗어있고, 지저귀는 새 소리가 바다에서 불어오는 산들바람과 함께 실려오며 저 수평선 너머에는 섬들이 점점이 흩어져 있는 가운데 고래가 뛰어오르는 모습이 바로 산타바바라(Santa Barbara)의 매력입니다. 일상에서 탈출하고 싶으신 분들께는 이보다 더 안성맞춤인 곳이 없을 것입니다. 

남들의 이목을 피해서건 아니면 당당히 이사를 해 왔건, 산타바바라를 찾아온 유명 인사들이 많습니다. 이름만 들어도 누구나 알 수 있는, 오프라 윈프리, 브래드 피트, 엘렌 드 제너레스 등이 이곳에 저택을 갖고 있습니다. 그 중 상당수가 해안가 아늑한 곳에 위치한 몬테시토(Montecito)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아메리칸 리비에라(American Riviera)’로 불리는 이 아름다운 해안은 구대륙의 아름다운 멋이 그대로 재현되고 있는 곳입니다. 

로스앤젤레스로부터 90 마일(약 145 킬로미터) 정도 북쪽에 위치한 이 아름다운 작은 도시는 하이웨이 101 (기차로도 접근 가능)을 따라 해변; 리퓨지오 주립 해변(Refugio State Beach), 채널제도 국립공원(Channel Islands National Park)을 바라보는 서머랜드 카운티 주립 공원(Summerland County State Park), 포시즌스 빌트모어 산타바바라(Four Seasons The Biltmore Santa Barbara)에 위치한 버터플라이 해변(Butterfly Beach); 스페인식 건축물, 동쪽에 위치한 산타 이네즈 마운틴의 와인 컨트리까지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산타바바라에는 역동적인 새로운 에너지도 넘쳐납니다. 가로수가 울창한 거리에는 유명 디자이너의 부티크가 줄지어 서있으며,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는 맛있는 음식과 와인으로 유명한 레스토랑이 있으며, 부두에는 보트, 카약, 페달을 밟아 가는 배가 가득 차 있습니다. 센트럴 코스트(Central Coast)를 따라서 펼쳐지는 지중해 스타일의 매력에 흠뻑 빠져보세요.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SantaBarbara_T1_Screen Shot 2014-10-08 at 10.22.46 AM_1280x642
Laura Flippen

스테이트 스트리트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스테이트 스트리트
분수와 멋진 레스토랑이 있는 부티크 쇼핑 거리

산타바바라(Santa Barbara)에서 스테이트 스트리트(State Street)은 쇼핑의 대명사입니다. 쇼핑의 유혹에 빠지기 두려우신 분들은 이 거리를 지나실 때 눈 가리개를 하셔야 할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쇼핑의 매혹에 주저 않고 빠져드실 분들은, 티파니 앤 코(Tiffany & Co.)와 같은 럭셔리 매장이 늘어선 라 쿰브레 플라자(La Cumbre Plaza) 쪽에서부터 시작하셔야 합니다. 분수와 화단이 장식된 꼬불꼬불한 보도를 걷다보면 부티크 창문을 향해서 저절로 시선이 가게 되실 것입니다. 그리고 그 순간 마치 여러분이 간절히 원하던 것들이 바로 그 안에 있다는 생각에 빠져들게 될 것입니다. 

산타바바라 주민들이 사랑하는 커피숍인 더 프랜치 프레스(The French Press)에서 에스프레소 커피 한 잔을 들고 남쪽을 향해 계속 걸어가시면 파세오 누에보(Paseo Nuevo) 쇼핑 센터를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물이 졸졸 흐르는 분수와 초록이 푸르른 정원을 가진 파세오 누에보에는 50개 이상의 매장이 입점해 있습니다. 계속 걸어가시면, 인디 디자이너 샵들과 일급 레스토랑이 들어서 있는 빅토리아 코트(Victoria Court)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일정을 마무리하시고자 하는 분들은 페루식이 가미된 캘리포니아 요리를 맛보실 수 있는 블루 터번(Blue Tavern), 시골스런 풍경에서 화덕피자를 즐기실 수 있는 올리오(Olio), 클래식한 요리에서 파인 다이닝까지 즐기실 수 있는 부숑(Bouchon) 등에서 편안함으로 찾아보세요. 

SPECIAL FEATURE
당신 안의 잠재된 패셔니스타 본능을 일깨워 보세요

캘리포니아에서 쇼핑은 하나의 예술과도 같습니다. 여러분이 완벽한 칵테일 드레스를 찾고 있는 중이든, 아니면 멕시코 피냐타를 찾고 있든 이 곳에서는 여러분이 원하는 것을 모두 찾을 수 있습니다. 신선한 농산물을 시식해보고 싶다면 파머스 마켓을 추천해드리며, 손수 구워 만든 도자기 사발을 찾고 있다면 아티스트들이 모여 사는 예술 구역 중 한 곳을 방문해...

Spotlight: 산타바바라 Shopping_SpecialFeature_preview_686x885_0
South Coast Plaza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SantaBarbara_Hero_CC_SBarbaraPier_KG_1280x642
Kodiak Greenwood

이스트 비치 & 스턴스 워프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이스트 비치 & 스턴스 워프
산타바바라의 역사가 깃든 부둣가

스턴스 워프(Stearns Wharf)는 산타바바라에서 가장 많은 방문객들이 찾아오는 명소입니다. 동시에 어부들이 그날 잡아온 고기들이 항구에 부려지기 때문에 신선한 해산물을 맛보기에 그만인 곳입니다. 이곳을 찾으시는 분들은 잊지 말고 진짜 피시앤칩스를 꼭 드셔보셔야 합니다. 스턴스 워프는 지난 1872년 건립되었으며 기념품점이 즐비하게 들어서 있습니다. 그러나 아이들과 함께 쇼핑에 나서기 전에 먼저 아름다운 부두의 풍경을 감상해 보세요. 

자전거를 빌려서 산타바바라 주민들처럼 아름다운 해안가를 달려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부두 발치에 있는 유명한 돌고래 조각상 앞에서 멋진 사진을 찍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서서 타는 페달식 보트를 대여해 주는 곳도 많습니다. 산타바바라 어드벤처 컴퍼니(Santa Barbara Adventure Company)는 페달식 보트뿐만 아니라 가이드가 동행하는 카약 투어 프로그램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산타바바라의 이스트 비치(East Beach)는 가족 나들이 장소로 최적입니다. 해변에는 고운 모래 사장이 펼쳐져 있고, 파도도 잔잔합니다. 예술애호가이신 분들은 일요일에 열리는 각종 예술 전시와 판매전을 눈여겨 보시기 바랍니다.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SantaBarbara_T3_Screen Shot 2014-10-08 at 1.11.25 PM_1280x642
Laura Flippen

펑크존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펑크존
핫한 테이스팅 룸과 레스토랑

101고속도로와 이스트 비치(East Beach)에 자리잡고 있는 펑크존(Funk Zone)에는 창고형 건물들이 길게 도열해 있습니다. 이곳은 도심의 와인 시음장, 예술가들의 작업실, 서핑 보드 제작소, 라르크(Lark)와 같은 보헤미안 풍의 레스토랑이 집결해 있는 곳입니다. 

일단 AVA 산타바바라 빈트너스(Santa Barbara Vintners)에서 산타바바라 각지에서 재배된 포도로 만들어진 10여 종의 와인을 시음해 보는 것으로 일정을 시작해 보시면 어떨까요? 동쪽 해변을 향해 걷다 보면 이러한 시음장이 여럿 있습니다. 마지막으로는 뮤니시펄 와인메이커즈(Municipal Winemakers)에서 핑크빛 로제 와인을 시음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그런 다음에 모래 사장을 한 블록 정도 걸어가시면서 발에 와닿는 파도를 느껴 보세요. 와인 시음 중에 휴식을 원하시는 분께서는 펑크 존의 갤러리와 예술가들의 작업실을 둘러 보세요. 메이슨 스트리트(Mason Street)의 벽화는 매일 새롭게 바뀌는데, 이 벽화는 AMASS(거리를 바꾸는 예술가들Artists Making A Street Scene)의 프로젝트로 계속 진행되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식으로 하루를 마감하고 싶으신 분들은 701미터(2,300피트)에 달하는 스턴스 워프(Stearns Wharf)에서 일몰을 감상해 보세요. 스턴스 워프는 지난 1872년 축조된 아름다운 목재 구조물입니다. 이곳에서 바라보는 일몰의 순간에는 오직 여러분과 하늘을 나는 갈매기 뿐입니다. 바다사자의 울음소리가 들려오고 높게 솟아 있는 산을 등지고 들어선 도시에서는 하나 둘 씩 불빛이 들어올 것입니다.  

1월 - 2월

‘아메리칸 리비에라(American Riviera)’라는 별칭이 붙은 아름다운 센트럴 코스트 산타바바라에는 최고의 배우와 감독, 프로듀서 및 영화업계 종사자들이 한곳에 모여 레드카펫 위를 화려하게 수놓을 멋진 영화제 이벤트가 펼쳐집니다. 11일간 독립영화, 해외영화 및 신작영화 등 200여편 이상의 다양한 장르의 영화가 상영됩니다. 매년 개최되는...

Spotlight: 산타바바라 Events_SantaBarbaraFilm_sbclick_preview_686x885
sbclick/Flickr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CC_T1_CTTC10031816193286-1280x642
Santa Barbara Mission

산타바바라 미션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산타바바라 미션
멋진 정원과 예술 및 건축양식

일명 ‘미션의 여왕(Queen of the Missions)’으로 불리는 올드 미션 산타바바라(Old Mission Santa Barbara)은 스페인의 프란치스코 수도회에 의해서 지난 1786년 산타바바라가 훤히 내려다 보이는 언덕에 세워졌습니다. 성당 앞에는 피크닉을 하지 않으면 안 될 것 같은 반짝이는 잔디밭이 펼쳐져 있습니다. 외광파 화가들이 이곳에 이젤을 설치하고 그 아름다운 성당의 종탑을 그린 이유를 알게 해주는 곳입니다. 시간을 내서 성당에 딸린 아름다운 정원을 거닐어 보세요. 이곳에는 아메리카 원주민인 추마슈 인디언(Chumash Indians)에게 큰 의미가 있던 식물들을 대거 심어두고 있습니다. 역사적으로 오랜 묘지도 여러분의 방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곳을 방문하실 때는 정숙하셔야 합니다. 산타바바라 성당은 아직도 정기적인 미사가 거행되는 곳이며 프란치스코 수사들이 머물고 있는 곳이기 때문입니다. 

산타바바라 성당에 대해서 더 궁금하신 분들은 가이드 투어를 통해서 성당의 예술과 건축에 대해서 알아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후에르타 히스토릭 가든(Huerta Historic Garden) 투어도 있습니다. 이곳에는 캘리포니아가 스페인과 멕시코의 지배 아래 있던 미션 시대(Mission era : 1769-1834)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하고 있습니다. 이곳에 있는 식물들은 다른 성당에서 채취되어 복제되거나, 접을 뜨거나 가지 또는 씨앗을 얻어와 길러진 것들입니다.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SantaBarbara_T5_Screen Shot 2014-10-08 at 1.09.30 PM_1280x642
Laura Flippen

산타바바라 럭셔리 리조트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산타바바라 럭셔리 리조트
센트럴 코스트 여행 잡지에 등장할 법한 아름다운 리조트와 스파

숨이 멎을 듯한 아름다운 풍광을 즐기면서 호화로운 휴식을 취하고 싶으시다고요? 산타바바라는 다양한 방식으로 여러분들의 기대를 충족시켜 드릴 것입니다. 한적한 럭셔리 스타일의 숙박 시설에는 언덕 위의 빌라에서 비밀스런 벙갈로, 또는 바닷가에 접한 세련된 리조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스타일이 있습니다. 

벨몬드 엘 엔칸토(Belmond El Encanto)는 테라스가 딸린 정원에서 태평양을 훤히 조망할 수 있는 곳입니다. 산타바바라 위쪽 언덕에 자리잡고 있기 때문에 남의 이목을 끌지 않아 프라이버시가 잘 지켜지는 곳으로 완전한 휴식 속에서 멋진 풍광을 즐기시려는 분에게 알맞습니다. 클래식한 벙갈로의 옷장 안에서 포근한 목욕 가운으로 갈아입고 풀장에 나가시거나 스파를 받아보세요. 

몬테시토 언덕에 자리잡은 샌 이시드로 랜치(San Ysidro Ranch)에서는 자연의 아름다움과 클래식 럭셔리를 함께 맛보실 수 있습니다. 이곳은 비비안 리와 로렌스 올리비에 경이 서로의 언약을 주고 받은 명소로, 존 F 케네디 당시 상원의원이 아름다운 재키를 신부로 맞아 신혼여행을 왔던 곳이기도 합니다. 

포시즌즈 리조트 더 빌트모어(Four Seasons Resort The Biltmore)는 5 스타 서비스를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 해변 가까이 자리잡은 이 럭셔리 호텔은 산타바바라의 명소입니다. 기사가 딸린 벤틀리를 타고 브런치를 즐기러 오는 사람들도 흔하게 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호텔 안에는 테니스 코트가 있으며, 가까운 곳에 골프장도 있습니다. 투숙객들은 안쪽에 있는 버터플라이 비치(Butterfly Beach) 맞은 편의 코랄 카지노 비치(Coral Casino Beach)와 카바나 클럽(Cabana Club)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SantaBarbara_T6_Screen Shot 2014-10-08 at 12.41.16 PM_1280x642
Laura Flippen

산타바바라 파머스 마켓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산타바바라 파머스 마켓
산타바바라 주민들의 기쁨의 장

센트럴 코스트는 풍부한 햇볕, 온화한 기후, 충분한 양의 강수량 덕택에 연중 내내 상당수가 유기농법으로 재배된 신선한 청과물을 맛볼 수 있는 곳입니다. 이곳에서는 로커보어(지역 먹거리만을 소비하는 것)와 슬로우 푸드 운동이 큰 인기를 끌고 있어서 셰프들도 대배분 반경 100마일 내에서 재배된 식재료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산타바바라에서는 월요일을 제외하고 매일 파머스 마켓이 열립니다. 특히 화요일 오후에는 다운타운의 스테이트 스트리트가 음식과 음악, 아름다운 사람들로 가득한 곳으로 변합니다. 하얀 가운을 입은 셰프들이 방금 잡아온 농어와 은대구를 저녁 요리로 내놓을 때 사용할 신선한 허브를 한 움큼씩 집어들고 사가는 곳입니다. 아이들이 과즙이 뚝뚝 떨어지는 복숭아를 맛보며 가판을 벌인 농부들에게 연신 “땡큐”라고 말하는 곳이기도 합니다. 기타를 맨 가수들 주변으로 사람들이 하나 둘씩 모여듭니다. 여기보다 더 캘리포니아를 더 잘 느낄 수 있는 곳이 있을까요?

화요일에 열리는 파머스 마켓에 못 가신다고요? 그러면 수요일의 라 쿰브레 플라자(La Cumbre Plaza), 목요일의 카르핀테리아(Carpinteria), 금요일의 몬테시토(Montecito), 토요일의 다운타운, 일요일의 카미노 리얼 마켓플레이스(Camino Real Marketplace)를 방문해 보세요. 파머스 마켓은 체리모야 같이 이색적인 열대 과일을 맛보실 수 있는 기회입니다. 체리모야는 ‘커스터드 사과’라는 별칭이 있을 정도로 크림처럼 부드러운 속살을 가진 과일입니다. 아보카도, 가지, 무화과, 회향유, 멜론, 스퀴시 호박, 배, 감 등 일일이 셀 수 없이 다양한 과일과 사람들이 잊지 못할 하루를 선사해 드릴 것입니다.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SantaBarbara_T7_Screen Shot 2014-10-08 at 12.58.04 PM_1280x642
Laura Flippen

산타 이네즈 와인 컨트리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산타 이네즈 와인 컨트리
안개와 태양으로 유명한 피노 와인 산지

산타 이네즈 밸리(Santa Ynez Valley)는 산타바바라 북쪽에 자리잡고 있는 곳으로 미국에서 가장 다양한 포도 품종을 재배하는 지역이기도 합니다. 태평양에 가까이 있기 때문에 땅거미가 내려 앉을 무렵이면 안개와 서늘한 공기가 내려 앉아 샤도네이와 피노 느와의 산지로 이상적인 곳입니다. 해피 캐니언(Happy Canyon)으로부터 내륙으로 30마일쯤 떨어진 곳에는 햇볕이 강하고 뜨거운 기후가 연출되어 카베르네 프랑이나 메를로와 같은 보르도 품종에 적합합니다. 

풍경은 어떠냐고요? 굽이치는 구릉이 펼쳐져 있고, 끝없이 포도 덩굴이 가득차 있으며 지평선에는 오랜 오크 나무가 뻗어 있는 풍광을 상상해 보세요. 이들 와인과 풍경이 어울리면서 바로 이 지역이 2004년 대히트를 친 영화 <사이드웨이>에서 그토록 돋보였던 것입니다. 특별히 가이드 없이도 영화가 촬영된 부엘톤(Buelton), 로스 알라모스(Los Alamos), 로스 올리보스(Los Olivos) 등을 충분히 돌아 볼 수 있습니다. 영화를 안 보신 분들이거나 기억하지 못하시는 분들도 잊지 못할 풍광을 선사받으실 것입니다.

추천 명소로는 우선 산타 마리아(Santa Maria)의 선스톤 와이너리(Sunstone Winery)가 있습니다. 와인을 보관하는 서늘한 캬브에 지속가능한 농법으로 재배되는 포도밭이 딸려 있으며 웅장한 석회암 샤토에서 숙박도 가능합니다. 산타 이네즈 밸리 와인 컨트리 협회에서 와인 패스를 구입하시면 이 협회 소속 15개의 부티크 와이너리에서 시음이 가능합니다. 

이 지역을 전혀 색다르게 돌아보고자 하시는 분은, 클라우드 클라이머즈 지프 투어(Cloud Climbers Jeep Tour)를 신청하세요. 4륜 자동차로 산길을 달려 여기저기에 흩어져 있는 와이너리를 방문하시고 피크닉을 겸한 점심 식사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SantaBarbara_T8_Screen Shot 2014-10-08 at 10.22.11 AM_1280x642
Laura Flippen

산타바바라 퍼블릭 마켓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산타바바라 퍼블릭 마켓
산타바바라만의 시내 맛집

인근 농장에서 가져온 지속가능한 농법으로 재배한 홈메이드 식품, 거기에 장인정신이 깃든 각종 식재료들까지 모두 맛볼 수 있는 곳이 산타바바라 퍼블릭 마켓(Santa Barbara Public Market)입니다. 카운터 컬쳐(Counter Culture)는 해외 치즈도 취급하고 있으며, 인조이 컵케익스(Enjoy Cupcakes)에서는 올라리베리-레몬 무스가 얹혀진 바닐라 컵케익 등 달콤한 디저트도 맛보실 수 있습니다. 

다운타운 한 가운데서 진행 중인 알마 델 푸에블로(Alma Del Pueblo) 다목적 개발의 일환이기도 한 LEED인증을 받은 빌딩에는 대형 주방이 준비되어 있어서 요리 강좌나 와인양조업자들고 함께 하는 디너 모임이 개최됩니다. 크레이지 굿 브레드 (Crazy Good Bread Co.)에서 갓 구운 신선한 빵을 맛 보세요. 엠프티 보울 누들 바(Empty Bowl Noodle Bar)에서는 태국과 대만식 수제 덤플링을 잘하고, 산타 모니카 시푸드(Santa Monica Seafood)는 갓 잡은 생선으로 만든 요리를 내어 놓습니다.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D_ChannelIslands_Hero_Kayaking Scorpion Bay, Santa Cruz Island_Photo DougMangumhr_1486_not CIO copy_1280x642
Doug Mangum

Spotlight: 채널제도 국립공원

Spotlight: 산타바바라 vca_maps_centralcoast
외딴 곳에 위치한 아름다운 해양 보호구역

산타바바라와 남부 캘리포니아 앞바다에 위치한 5개의 섬으로 이루어져 있는 채널제도 국립공원은 신비롭고 외딴 곳입니다. 배나 경비행기를 타고 도착한 후 하이킹이나 카약으로 돌아보는 게 일반적입니다. 수 많은 식물종과 야생의 보고로 ‘북미의 갈라파고스’라 불리는...

Spotlight: 산타바바라 VCW_TI_6_Hero_CC_BigSur_coast_TS_1280x648

Trip 5-7 days 10 stops

하이웨이 원 클래식

캘리포니아의 진정한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코스
Spotlight: 산타바바라 SanDiego_Skyline_JohnBahu_1280x642

샌디에이고(San Diego)는 해변 도시답게 야외 활동과 신나는 재미가 넘치는 곳입니다. 날씨가 이렇게 좋은데 안 그럴 수가 없겠죠! 샌디에이고의 모든 것과 주민 모두가 햇살 따뜻한 날씨를 최대한 이용할 만반의 태세를 갖춘 것처럼 보입니다...

Spotlight: 산타바바라 SF_Harbor_Myles_1280x642

자, 이제 마지막 방문지로 세계 최고의 도시라 할 수 있는 샌프란시스코에 들어가 보실까요? ‘시티 바이 더 베이(해안가 만 옆에 자리 잡은 도시)’를 색다르게 돌아보시고 싶으신 분들은, 운전하시던 자동차는 주차장에 세워두시고 직접 걷거나 자전거를 타보세요. 아니면 샌프란시스코가 자랑하는 독특하고 다양한 대중교통 수단도 있답니다. 자전거를 빌려서 금문교를 횡단하시는 멋진 경험을 놓치시면 안 됩니다. 그런 다음 과거에는 군사 기지였지만 이제는 공원이 된 프레시디오(Presidio)에서 울창한 녹음을 만끽해 보세요. 박물관을...